국제e-모빌리티엑스포

MEDIA

보도자료

국제전기차엑스포-제주통일미래硏 협력 ‘맞손’
  • 작성자IEVE
  • 조회수582
  • 등록일2022-02-08
  • 번호190
  • 국제전기차엑스포-제주통일미래협력맞손

    -8MOU 체결평화적 남북교류한반도 전기차정책 포럼 개최 등 공조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이사장 김대환, 이하 IEVE)와 제주통일미래연구원(원장 고성준, 이하 연구원)이 평화적인 남북교류 등을 확대하기 위해 협력을 강화한다.

     

    IEVE와 연구원은 8일 오전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에 있는 세미양빌딩에서 남북 평화협력 및 산업학술교류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IEVE 김 이사장과 김수종 이사, 장정언이유근 고문이, 연구원에서는 고성휴 이사장과 고 원장, 강근형강덕부 부원장 등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날 협약을 계기로 평화적인 남북교류와 협력을 위한 학술행사와 연구연수 프로그램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한반도 전기차산업 발전을 위한 공동 프로그램 개발 운영 평양국제전기차엑스포 개최를 위한 기반조성 국내외 유관기관단체와의 협력 네트워크 및 거버넌스 구축 등의 활동을 함께 추진키로 했다.

     

    양 기관은 이미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에서 주목을 받는 한반도 전기차 정책 포럼 등을 함께 개최하면서 실현 가능한 남북 간 평화적인 교류와 협력을 위한 해법 모색을 하고 있다.

     

    고성준 원장은 제주는 그 동안 한라에서 백두까지라는 슬로건의 진원지가 될 만큼 한반도 통일시대를 열기 위한 교류에 앞장섰고, ‘세계 평화의 섬으로서도 중요한 의미가 있다면서 이번 협약이 새로운 방향에서 실질적인 남북교류의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들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대환 IEVE 이사장도 연구원과는 지금까지도 한반도 전기차 정책 포럼을 비롯해 남북 평화교류 분야에서 많은 협력을 하고 있다면서 국제전기차엑스포가 실천 가능한 남북교류에 마중물이 되면서 에너지 분야 등에서 협력의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016년 개원한 제주통일미래연구원은 통일시대 평화의 섬 제주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통일준비에 대한 다양한 정책연구와 함께 남북교류 활성화 시대를 열기 위한 정책연구를 하고 있다.

     

    또 통일교육의 일환으로 통일을 기본 교육과 전문 인력 양성을 하면서 다양한 기관단체와의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정례포럼 등을 통해 네트워크 구축에 주력하고 있다.

     

    IEVE가 오는 53~6일 제주국제컨벤션센터(ICC제주)와 중문관광단지 일원에서 개최하는 제9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는 세계 유일의 순수 전기차 엑스포로서 명실공히 ‘e-모빌리티의 올림픽에 걸맞은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현장과 버추얼전시를 비롯해 100여 개 세션의 콘퍼런스와 한-EU EV Summit, B2B 비즈니스 미팅, 한반도 피스로드(Peace Road) 전기차 대정정 등이 열린다.

     

    사진설명 : 8일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세미양빌딩에서 열린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와 제주통일미래연구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첨부 0208MOU사진.jpg (download 0, 1Mbyte)
  • 첨부 0208MOU사진2.jpg (download 0, 1015Kbyte)
  • 목록보기